공지사항

한항전 울진비행훈련원의 최신소식을 확인하세요.

공지사항
제목 [Airline News]전세계 코로나 방역 조치 완화… 몽골·보라카이 넓어진 하늘길
등록일 2022.05.20


한국인의 일본 입국시 격리가 면제되고 중단됐던 항공편 운항도 재개되면서 항공업계의 기대감이 커지고 있다.
일본은 코로나19 이전 한국인이 가장 많이 방문했던 국가로 어려움을 겪었던 항공업계에 숨통이 트일 전망이다.

17일 관련 업계에 따르면 이날부터 한국에서 3차 백신 접종 후 일본 입국 검사에서 음성이 나오면 자가격리가 면제된다.
그동안 일본은 한국에서 입국하는 사람들에 대해 격리를 요구해왔다.
다만 무비자 입국 금지는 풀리지 않아 여행 보다는 유학생, 주재원, 단기 출장자 등 비자를 받아 일본에 입국하는 이들이 격리 면제 효과를 누릴 것으로 예상된다. 한일 양국은 비자 면제 복원을 논의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이와 함께 2020년 3월부터 중단됐던 김포-하네다 항공편 운항도 이르면 다음달부터 재개될 것으로 보인다.
대한항공과 아시아나항공, 일본항공(JAL), 전일본공수(ANA) 등 한국과 일본의 주요 항공사들도 김포-하네다 노선 운항 재개를 신청한 상태다.

일본 정부는 다음달부터 단체관광에 한해 외국인 관광객을 수용하기 위한 검토에 들어갔다.
현재 일본은 입국자에 대해 출국 전 72시간 이내에 받은 유전자증폭(PCR) 검사 증명서를 제출하고 도착 후 공항에서 항원 검사를 받도록 하고 있는데 이를 일부 면제하는 방안을 조율 중인 것으로 전해졌다.

이처럼 일본 관광의 문이 열릴 조짐을 보이면서 항공업계는 기대하는 분위기다.
코로나19 이전인 2019년 한일 갈등 여파에도 일본을 오간 승객수가 1896만명에 달하기 때문이다.



정운기자 jw33@kyeongin.com 전세계 코로나 방역 조치 완화… 몽골·보라카이 넓어진 하늘길
<저작권자 ⓒ 경인일보 (www.kyeongin.com), 무단전재 및 수집, 재배포 금지>
http://www.kyeongin.com/main/view.php?key=20220517010003798

이전글 [Airline News][LCC 날갯짓] 항공 수요 증가·화물전용기 도입...잠자던 LCC, 2분기 반등 노리나
다음글 [Airline News]6월부터 김포·김해 등 지방공항 국제선 하늘길 열린다

목록으로

상담 신청하기 up 버튼
상담유형선택 방문날짜 ( 오전 오후 ) ※방문상담은 평일 오전 10시 ~오후 5시 까지 입니다.

이름 휴대폰 - - 대상(학력) 출생년도
개인정보 수집 및 이용에 동의합니다.   자세히보기     ※담당자 확인후 빠른시일 내에 연락드리겠습니다.
마케팅 활용에 동의합니다.(선택)   자세히보기